loading

파타야 가볼 만한 곳: 파타야 관광지 베스트5!

수중 다이빙, 화산 등반과 같은 액티비티 외에도 파타야에는 놓쳐서는 안 될 다양한 명소가 여러분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Travel141에서 소개하는 버킷리스트에 반드시 추가해야 할 파타야 관광지 베스트5를 아래에서 확인하십시오.

1. 빅 부다 사원 (Wat Phra Yai)

1940년대 지어진 사찰 왓 프라 야이의 랜드마크로 파타야의 상징적인 장소입니다. 해발 100m 높이의 프라탐낙 힐 꼭대기에 위치한 약 40피트 크기의 황금 불상은 파타야와 좀티엔 해변을 바라보며 웅장하게 서 있습니다. 이 사원은 복잡한 디자인과 나가(신비의 용)를 두른 동화 같은 계단으로 수많은 관광객이 몰려들며 점점 더 인기를 얻고 있습니다. 여러분이 파타야를 방문하게 된다면 이곳은 반드시 방문해 봐야 할 첫 번째 명소입니다.

2. 진리의 성전 (Sanctuary of Truth)

 

이 성전은 태국 장인 정신의 우수성을 나타내며 세심히 만들어진 건축물입니다. 건물 안팎으로 사람, 동물, 생물, 신, 신화적 동물의 세밀한 조각을 볼 수 있습니다. 여러분이 태국의 종교나 신앙에 대해 알지 못하더라도 단지 이곳의 분위기만으로 압도될 것입니다. 언제나 평온함이 감도는 이곳을 여러분의 파타야 버킷리스트에 꼭 추가하시기 바랍니다.

3. 수상 시장 (Floating Market)

전통 예술과 문화를 좋아하는 분들이라면 이곳을 놓치지 마십시오. 파타야의 수상 시장은 태국의 전통문화에서 골동품까지 볼거리가 가득한 장소입니다. 100,000m²가 넘는 면적에 100여 개의 상점이 밀집해 있으며 4개 구역으로 나뉜 각 구역에서는 태국의 다른 지역 물품 또한 구매할 수 있습니다. 4인용 보트를 이용해 이 수상 마을을 돌아볼 수 있으며 배를 타고 돌아다니며 음식 및 기념품을 파는 상인들도 구경하실 수 있습니다.

4. 농눅 빌리지 (Nong Nooch Tropical Garden)

활짝 핀 꽃, 높이 솟은 나무, 아름다운 정원 풍경이 어우러진 농눅 열대 정원은 여러분의 오후를 보내기에 완벽한 장소입니다. 이 화려한 정원은 면적 2.4㎢의 넓은 크기를 자랑하며 레스토랑, 숙박 시설 및 문화 쇼 등 많은 시설과 액티비티가 마련되어 있습니다. 미로와 같은 정원 코스 등도 마련되어 있는 이곳은 가족들과 함께 방문해봐야 할 파타야의 필수 관광지 중 하나입니다.

5. 파타야 뷰포인트 (Pattaya Viewpoint)

저녁에는 도시의 멋진 일몰을 즐기십시오. 프라탐낙 힐의 파타야 뷰포인트에서는 멋진 경치를 감상할 수 있습니다. 이곳에서 초승달 모양의 만과 웅장한 스카이라인을 한눈에 감상하시기 바랍니다.뷰포인트로 향하는 언덕 도로변에서는 태국의 맛있는 요리를 맛보고 신선한 공기를 느끼실 수 있습니다. 파타야 뷰포인트는 여러분이 편안한 저녁을 보낼 수 있는 가장 완벽한 장소 중 하나입니다.

Asia Travel Club 소개

Asia Travel Club (ATC)은 소셜 커머스, 메시지 플랫폼을 활용하여 ASEAN 경제 공동체, 중화권, 일본, 한국 등 아시아 전반의 인플루언서와 여행 브랜드들에 새로운 참여 환경 그리고 원활한 인플루언서 관리를 제공합니다.

태국 여행을 계획 중이신 인플루언서십니까? ATC Social App을 통해 ATC의 태국 파트너 호텔에 지금 바로 무료 숙박을 신청하십시오! 자세한 문의 사항은 메신저(m.me/asiatravelclubKR)를 통해 메시지 주시기 바랍니다.

 

더 많은 태국 여행 정보가 필요하다면 아래의 링크를 확인하십시오.

  1. 태국 여행 가이드: 놓치지 말아야 할 태국 음식 베스트!
  2. 태국 여행 가이드: 방콕 나이트라이프 즐기기!
  3. 태국 여행 가이드: 푸켓 이색 즐길거리 베스트5!
  4. 태국 여행 가이드: 끄라비 여행 중 반드시 즐겨야 할 3가지!
  5. 태국 여행 가이드: 끄라비 베스트 포토 스팟 (feat. 인스타그램)

 

Asia Travel Club #ATC #staysforstories
Powering Asia Travel Influencer Campaigns via Facebook Messenger & WeChat

Comments are closed here.